우유 언론보도

home 흰우유 이야기 우유 언론보도

일간지를 비롯하여 언론에 보도된
우유 및 낙농산업관련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주요뉴스] 절실한 당신을 위한 확실한 ‘금연성공법’
언론보도2018-05-17 10:42조회: 63우유로 '금연성공법'.jpg

○ 절실한 당신을 위한 확실한 ‘금연성공법’

 

GettyImagesBank_a8277186_XS.jpg


폐암, 구강암, 식도암, 후두암 등 각종 암 유발, 호흡기·심혈관계 질환 초래, 치아 변색, 노화 속도 촉진 등 담배의 해로움을 열거하자면 끝이 없다.

 

니코틴, 타르, 일산화탄소, 니트로사민, 암모니아, 비소, 부탄, 벤조피렌, 메탄 등 담배에 포함된 유해성분도 수없이 많다. 흡연자들의 대부분은 이 사실을 알고 있고, 심지어 담뱃갑에 붙은 경고그림 덕에 담배를 태울 때마다 흡연의 폐해를 상기한다.

 

그럼에도 금연은 쉬운 일이 아니다. 매년 새해 다이어트를 결심하는 것처럼, 새로 산 일기장을 한 달도 채우지 못하는 것처럼, 술을 끊겠다는 다짐을 되풀이하는 것처럼, 세상에는 ‘의지’만으로는 되지 않는 것들이 있다. 팍팍한 세상살이와 치열하고 고된 일상 속에서 담배 한 대를 태우며 잠깐의 휴식을 취하는 이들에게 금연은 너무 잔인한 일일지도 모른다.

 

정말 쉽지 않은 일이고, 아직 실천에 이르지 못했다고 하더라도 금연에 대한 의지를 품었다면 박수받아 마땅하다. 시작이 반이라는 말은 금연을 결심한 이들에게 가장 어울리는 말이 아닌가 싶다. 백해무익한 담배와의 인연을 끊기로 마음먹었다면 자신의 흡연습관과 니코틴 의존도를 고려해 나에게 맞는 적절한 금연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담배는 끊는 것이 아니라, 평생 참는 것이라는 말이 있듯이 금연은 평생의 과업일 수 있다. 어려운 길, 어려운 결심을 하신 독자 여러분들을 위해 오늘 알쓸다정은 '담배 끊는 방법'을 소개한다.

 

금연에 도움 되는 음식

담배를 끊는 데에 도움이 되는 음식들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우선, 우유는 흡연 시의 쓴맛을 강하게 해 거부감을 높여준다. 담배에 대한 선호도를 떨어뜨리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으니 흡연 전에 우유를 마셔보자.

 

또 다크초콜릿은 불안감과 우울감을 동반하는 금단증상을 완화하는 역할을 한다. 트립토판이 활성화되어 세로토닌 분비를 촉진하기 때문인데, 이 세로토닌은 행복한 감정이 들게 한다. 생강은 흡연의 욕구를 억제하는 성분이 들어있으며 니코틴을 몸 밖으로 배출하는 데에도 도움을 주는 일거양득의 식품이다.

 

그동안 흡연으로 망가진 기관지와 폐를 회복하는 데에도 좋으니 자주 챙겨 먹도록 하자. 위에 열거한 음식들도 좋지만, 가장 추천하는 것은 ‘물’이다. 금연을 하다 보면 심각한 갈증을 느끼게 된다. 당연히 이를 담배로 채우는 대신 다량의 물을 섭취하는 것이 좋다. 물은 니코틴과 타르를 비롯한 유해물질을 몸 밖으로 배출시키는 데 탁월하기도 하니 담배 생각이 날 때마다 물을 벌컥벌컥 마셔주자.

 

[공감신문] http://www.gokorea.kr/news/articleView.html?idxno=44442

        
이전글[주요뉴스] 우유자조금, 제주 도심 속 목장 나들이 행사 진행 [주요뉴스] 네일아트 땐 1주일뒤 제거...2주간 휴식 가져야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