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유 언론보도

home 흰우유 이야기 우유 언론보도

일간지를 비롯하여 언론에 보도된
우유 및 낙농산업관련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주요뉴스] 가을 밀크티 3, 추위 녹이고 향긋함 높여 ‘눈길’
언론보도2018-10-11 15:35조회: 32우유_썸네일.png

○ 가을 밀크티 3, 추위 녹이고 향긋함 높여 ‘눈길’

 

우유_썸네일.png


급격히 날씨가 추워지면서 따뜻한 우유 음료를 많이 찾게 된다. 커피, 초콜릿, 녹차, 고구마 등 우유와 어울리는 재료가 다양한 가운데, 최근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는 계피, 강황, 대추를 활용한 이색 우유 레시피를 소개했다.

 

위 재료들은 혈액순환을 도와 체온을 높이는 것은 물론, 스트레스를 낮추고 신체리듬을 안정시켜 숙면에도 도움을 준다. 

 

밀크티부터 해외에서 사랑받는 문 밀크까지, 가을밤 휴식을 돕는 이색 음료들을 소개한다.

 

<가을의 상징 대추를 넣은 대추라떼>

가을을 상징하는 대표 식재료 대추는 식이섬유, 비타민이 풍부하여 체질 강화, 면역력 증진, 감기 예방, 불면증 완화 등에 효능이 있다. 대추라떼를 만들기 위해서는 대추 10개, 우유 400㎖, 물 400㎖, 꿀 1큰술 그리고 계핏가루 약간 준비하면 된다.

 

우선, 대추는 돌려깎아 씨를 뺀다. 물 400㎖에 대추를 담근 뒤 은근한 불에서 20분 정도 끓인다. 대추 과육은 체에 걸러 걸쭉한 대추고를 준비한다. 대추고에 우유 200㎖을 꿀과 우선 넣어 섞어준다. 남은 우유 1컵은 따끈하게 데워 거품기로 거품을 낸다. 우유에 거품을 올려 섞고 계핏가루를 뿌려주면 간단하게 대추라떼가 완성된다. 대추는 찐고구마, 찐단호박 등으로 대체해 다양한 라떼로 활용할 수 있다.

 

<해외에서 사랑받는 문 밀크>

따뜻한 우유에 아쉬와간다, 강황, 꿀이 들어가는 문 밀크는 전 세계 누리꾼들에게 ‘숙면을 부르는 음료’로 인기가 높다. 문 밀크에 들어가는 아쉬와간다는 인도산 인삼으로, 체력 증진과 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을 준다. 

 

강황을 넣은 것을 골든 밀크라고도 부르는데, 강황은 허브나 계피 등 다른 향신료로 대체할 수 있다.

 

문 밀크를 만들 때, 우유 200㎖ 1컵, 강황 1/8티스푼, 시나몬 1/4티스푼, 아쉬와간다 1/4티스푼, 꿀 1큰술을 준비한다. 먼저 팬에 재료를 넣어 중불에 가열하고, 부드러워질 때까지 믹서기에 한 번 더 갈아주면 끝! 무엇보다 우유를 계속 따뜻하게 해줘야 숙면에 도움이 된다.

 

<계피와 우유의 만남, 시나몬 밀크티>

계피(시나몬)는 체내 열을 위 아래로 순환시켜 몸을 따뜻하게 만드는 대표 식재료다. 식사 후에 마시면 소화를 돕는 것으로도 알려져 있다. 시나몬 밀크티에 필요한 재료는 홍차잎 3g, 시나몬스틱 1개, 우유 200㎖ 1컵, 설탕 1작은술, 그리고 약간의 뜨거운 물만 있으면 된다. 시나몬스틱은 식재료 쇼핑몰에서 저렴하게 살 수 있다.

 

먼저, 작은 볼에 홍차 잎을 담고 뜨거운 물을 찻잎이 잠길 정도로 부어 찻잎을 우린다. 시나몬 스틱은 손으로 몇 조각으로 잘라 냄비에 담고 우유 1컵을 부어 약한 불에 끓인다.

 

우유가 막 끓어오를 때쯤 불을 끄고 미리 불린 찻잎과 물을 부어 가볍게 한 번 저어주면 완성된다. 시나몬은 파우더보다 스틱을 활용하는 것이 좋은데, 티스푼 대신 스틱을 차에 30~45초 정도 담가두거나 저어 마시면 계피 향과 맛이 우러난다. 

 

<밀크티 만드는 황금 비율>

전진주 요리연구가에 따르면, “우유 1잔, 홍차 1큰술, 설탕이 필요하다. 7분 동안 우려낸 홍차와 데운 우유를 1대 1 비율로 섞으면 향과 맛을 살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http://theleader.mt.co.kr/articleView.html?no=2018101115027868672

        
이전글[주요뉴스] 녹차, 사과…심장에 좋은 뜻밖의 먹을거리 8 [주요뉴스] 근육통이 알리는 중요한 건강 경고 신호 5다음글